대구FC VS 포항스틸러스 5월16일 K리그 완벽분석


대구FC는 인천과의 원정경기에서 경기를 주도했지만 인천의 견고한 쓰리백에 막혀 0-0 무승부를 기록했다. 특히 에이스 MF 세징야가 인천 MF 마하지의 전담마크에 고전하면서 특유의 `철퇴축구’ 위력을 보여주지 못하였다. 다만 포항스틸러스는 내려앉는 모습을 보인 인천과는 다르다는 점에서 오히려 경기를 풀어가는데 수월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특히 지난 시즌 포항을 상대로 4경기 2승 2무를 기록하며 특유의 역습이 위력을 발휘했다는 것도 상당히 반갑다. GK 조현우가 떠난 공백을 GK 최영은이 나름대로 잘 메꾸고 있고 인천전 교체로 들어온 MF 쯔바사의 복귀로 MF 세징야가 좀 더 높은 위치에서 공격을 풀어갈 수 있다는 점도 기대해볼 수 있는 부분이다. 거기에 더해 FW 데얀의 영입으로 지공시 박스 근처에서 잘게 풀어가며 찬스를 만들 수 있는 새로운 공격루트가 생겼다.


포항스틸러스는 승격팀인 부산을 상대로 2-0으로 승리를 거두며 산뜻한 스타트를 끊었다. FW 일류첸코가 첫 경기부터 득점포를 가동했고 MF 최영준이 버티고 있는 중원이 지난 시즌 후반기에 보여준 탄탄함을 유지하고 있다. 거기에 더해 FW 완델손의 공백을 메우기 위해 영입한 FW 팔라시오스도 특유의 피지컬을 앞세워 상대 뒷공간을 노리는데 강점을 드러냈다. 3명의 선수가 5월말 입대하게 됐다는 것은 이번 시즌을 치르는데 어려움이 될 수 있을 것으로 보이지만 많은 활동량과 강한 압박을 통해 컴팩트한 축구의 완성도가 높았다는 것이 반가운 상황이다.


대구FC는 MF 세징야를 집중견제한 인천의 수비적인 운영에 고전했다. 인천에 비해 포항스틸러스는 라인을 내리지 않고 적극적으로 공격을 펼칠 것으로 보이는 만큼 경기를 풀어가는데 있어서는 인천전보다 나은 모습을 기대할 수 있을 것으로 보인다. 다만 김기동 감독 부임 후 공수의 밸런스가 좋아지고 있는 포항스틸러스다. 지난 시즌 2연승 이후 2경기 연속 무승부를 기록하며 김기동 감독이 부임한 후의 포항 상대로는 쉽지 않은 경기를 펼친 만큼 이번 시즌 첫 대결은 무승부를 노려볼 만 할 것으로 보인다.


경기 최종픽과 확실한 고배당 조합 픽은 정보방에서만 제공 해드립니다. 정보방 무료 참여를 원하시는 분들은 아래 사진 클릭하신 후 친구추가 하신 후 "정보방 참여요" 라고 메세지를 주시면 빠르게 정보방 참여를 해드리겠습니다.